사용자 삽입 이미지
데스크톱과 워크스테이션의 차이점은 무엇일까.

생긴 것은 데스크톱과 워크스테이션이 유사하다. 워크스테이션도 타워형 케이스에 ▲중앙처리장치(CPU) ▲하드디스크드라이드(HDD) 등 저장장치 ▲파워케이스 등을 설치하고 모니터와 키보드 마우스를 연결해서 사용한다. 보기만 해서는 구분하기 쉽지 않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데스크톱은 일반 및 전 방위적으로 워크스테이션은 다량 데이터 처리 및 그래픽 등 특정 분야에서 영역을 넓혔다. 데스크톱 성능이 향상되면서 워크스테이션은 설 곳이 위태로워졌다. 워크스테이션이 반격의 기회를 잡은 것은 컴퓨터지원설계(CAD)의 대중화와 멀티미디어 산업의 확대다.

아무리 사양이 높아도 데스크톱은 데스크톱이다. 워크스테이션의 전문화 된 성능을 따라오기 어려웠다. 세상은 돌고 돌아 데스크톱은 위기를 워크스테이션은 제2의 전성기를 맞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워크스테이션은 이미 우리 삶 속 다양한 분야에서 만날 수 있다. 자동차 선박 등 한국의 주력 산업은 워크스테이션과 한 몸이다. 자동차와 선박 설계에서 워크스테이션은 필수다. 영화 및 드라마 등 미디어 산업 역시 워크스테이션의 텃밭이다. 컴퓨터 그래픽의 사실성을 높이는 데에는 워크스테이션의 힘이 꼭 필요하다.

HP는 지난 13~15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아리아 호텔 및 브다라 호텔에서 ‘HP 워크스테이션 및 글로벌 파트너 컨퍼런스(WS & GPC) 2012’를 열고 워크스테이션의 현재와 미래를 소개했다.

애니멀로직의 알렉스 팀스는 “워크스테이션을 이용하면서 (데스크톱에서) 2일이 걸리던 작업시간을 10분으로 줄일 수 있었다”라며 “1시간이 걸리던 검증시간은 15분으로 단축시켰다”라고 설명했다. 애니멀로직은 매트릭스와 해피피트, 가디언의 전설 등을 만든 호주의 회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바타 킹콩 다크나이트 등에 참여한 파운드리의 클라우디아 메그린은 “3차원(3D) 시대가 열리면서 데스크톱으로 더 이상 대용량 그래픽을 처리하기는 쉽지 않아졌다”라며 “새로운 기술이 발전할수록 데스크톱보다는 워크스테이션이 필요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촬영장비도 워크스테이션의 힘을 빌리고 있다. 현장에서 바로바로 컴퓨터 그래픽을 반영한 화면을 확인하고 촬영을 하게 되면 대상이 없어 부자연스러웠던 연기 등을 더 사실적으로 표현할 수 있게 된다.

영화 액트 오브 밸러 촬영을 한 밴디토브라더스 야곱 로젠버그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이미 영화 현장에서는 디지털이 촬영의 대부분을 하고 있다”라며 “처리 기술이 빨라지면 실제 촬영과 이를 보충하는 컴퓨터 그래픽이 어떤 식으로 표현될지를 현장에서 하나하나 확인하며 찍는 것도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설계나 미디어 등 전통적 분야 외에도 워크스테이션은 활용 범위를 넓히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융에서 중요성은 커졌다. 거래는 순간이다. 누가 더 빨리 더 많은 정보를 분석하고 적절한 시점에 행동에 옮길 수 있는지가 생명이다. 우리가 TV 등에서 보는 모니터를 여러 개 연결하고 있는 PC는 대부분 워크스테이션이다.

병원 영상장비는 워크스테이션을 빼놓고 동작할 수 없다. 컴퓨터 단층촬영(CT) 및 자기공명영상(MRI) 등 실시간 대용량 데이터 분석을 위해서다. X레이도 마찬가지다. 진단 및 테스트 등 연구 분야에서도 워크스테이션이 등장했다. 이동형 진단장비도 워크스테이션을 싣고 있다. 디지털 카메라와 연결, 의료정보를 보다 빠르게 안정적으로 처리하는데 유리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폐쇄회로TV(CCTV) 분석도 데스크톱에서 워크스테이션으로 바꾸는 추세다. 이전에는 얼굴을 확인하는 것이 중요했지만 지금은 행동의 의도를 파악해 경고를 보내는 것이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행동의 의도를 분석하는 것은 얼굴만 파악하는 것보다 많은 데이터를 분석해야 한다. CCTV는 사후 대책에서 사전 대응으로 역할이 변했다,

자원개발에도 워크스테이션이 쓰인다. 시추가 진행되는 동안 지질의 특성을 바로바로 분석한다. 적절한 시추공을 뚫기 위해서다. 잘못된 선택이었다면 최대한 빨리 수정을 해야 비용을 아낄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워크스테이션은 PC업계의 스마트폰과 같은 존재다. 선두권 업체는 이미 데스크톱과 노트북보다 매출 비중이 높아졌다. 일찌감치 PC사업을 버린 IBM도 워크스테이션은 계속 하고 있다. 수익성도 높다. 워크스테이션은 HP와 델이 선두 다툼을 하고 있다. 작년부터 데스크톱과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모두 HP가 1위다.
2012/02/19 16:17 2012/02/19 16:17

트랙백 주소 :: http://crow.delighit.net/trackback/2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