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요한 기능만 ‘쏙~’…독특한 디자인 ‘눈길’

에너제틱 그린, 큐피드 핑크, 자메이칸 옐로우, 미니멀 화이트, 쉬크 블랙 같은 감각적인 팝 컬러와 블랙의 조화. 휴대폰 모서리와 후면을 곡선으로 처리하고 앞면과 뒷면의 경계선을 사선으로 처리한 독특한 디자인. 삼성전자가 풀터치스크린폰 시장 주도권을 고수하기 위해 내놓은 보급형 제품 ‘코비(Corby, W900/W9000/W9050)’다.

코비폰 모델이 아이돌그룹 ‘2PM’이라는 점에서도 알 수 있듯이 이 제품은 10대와 20대 젊은층을 타깃으로 한 제품이다. 귀엽고 깜찍한 일러스트 및 제스처 사용자환경(UI)과 ‘3D 모션포토’ 기능은 이들을 대상으로 한 대표적인 기능이다.



3D 모션포토는 휴대폰으로 촬영한 사람, 동물, 사물 등의 사진에 눈과 입 위치를 지정해 저장하면 다양한 움직임과 표정을 보여주는 기능이다. 정지된 사진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기능이라고 할까. ▲상냥한 내친구 ▲귀여운 우리집 강아지 ▲어느 별에서 왔니 ▲더 먹을거 없니 꿀꿀 등 4가지 성격을 지정할 수 있으며 ▲머리스타일 ▲콧수염 ▲눈 ▲배경 등도 변경할 수 있다. 내가 만든 사진은 배경화면으로 사용할 수도 있다.

브리태니커 백과사전과 영어사전은 생각보다 유용하다. 사전항목을 메뉴의 초기화면으로 빼놓아 경로를 단축한 것이 크다. 앨범 메모 음악 알람 카메라 다이어리 등 10대와 20대가 주로 쓰는 기능들이 밖으로 세부기능 등은 하부 메뉴로 배치해 UI를 개선했다.



지상파 DMB, 앨범, 지하철노선도 등을 볼때는 휴대폰 방향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이 가로 세로로 전환된다. 사진을 볼 때 한 곳을 터치하면 한 손가락으로 사진 크기를 키우고 줄일 수 있는 ‘원 핑거 줌’ 기능이 활성화 된다. 디스플레이크기는 3인치며 해상도는 WQVGA(400*240)급이다. 곡선형 휴대폰의 그립감은 확실히 네모난 휴대폰 보다는 좋았다.

카메라는 200만화소 카메라. 자동초점과 플래시는 빠졌다. 보급형 제품임을 감안하면 어쩔 수 없지만 주요 타깃이 사진 활용도가 높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쉬운 점이다. 지상파 DMB 안테나가 외장인 점도 거슬린다.



최근 스마트폰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지만 사실 누구나 스마트폰이 필요한 것은 아니다. 현재 이동통신사들의 스마트폰 보조금은 초기 단말기 비용을 줄일 수 있는 대신 월 비용 부담이 만만치 않은 구조다. 유행에 뒤처지기 싫지만 스마트폰은 필요 없는 사람들. 이들에게 ‘코비폰’은 나쁘지 않은 선택이다. 리뷰를 위해 써본 제품은 LG텔레콤용
‘코비폰’이다.

2009/12/25 17:40 2009/12/25 17:40

트랙백 주소 :: http://crow.delighit.net/trackback/28